달리기를 말할 때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 – 무라카미 하루키

만약 내 묘비명 같은 것이 있다고 하면, 그리고 그 문구를 내가 선택하는 게 가능하다면, 이렇게 써넣고 싶다.“적어도 끝까지 걷지는 않았다” 대부분의 일반적인 러너는 “이번에는 이 정도 시간으로 달리자”라고, 미리 개인적 목표를 정해 레이스에 임한다. 그 시간 안에 달릴 수 있다면, 그 또는 그녀는 ‘뭔가를 달성했다’고 할 수 있으며, 만약 그 목표치에 도달하지 못하면 ‘뭔가를 달성하지…

Read More